묘미 - 미묘한 재미나 흥취

묘미는 추억과 수년간의 여행 경험에서

영감을 받아 한식을 현대적으로 재해석해

재미있고 흥취가 넘치는 최고의 요리를 선보입니다.

 

 
김정묵 헤드 셰프를 필두로

문병철 셰프의 섬세하고 창의적인 아이디어를 더해

낮에는 창덕궁을 보며 밝은 분위기의 식사를,

그리고 저녁엔 몽환적이고 침착한 공간으로

당신을 초대합니다.

 83, Yulgok-ro, Jongno-gu, Seoul, Republic of Korea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83, 5층 묘미